뉴스Q
> 뉴스 > 여성·환경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1회용품 NO’ 친환경 사무실 캠페인
송수진 기자  |  news@newsq.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4  08:37: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1회용품 없는 친환경 사무실 조성’에 앞장선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1회용품 줄이기 멀티콘텐츠 공모전 ▲자기 컵 갖기 ▲장바구니 들기 운동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Plastic free challenge) 등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1회용품 줄이기 멀티콘텐츠 공모전’은 1회용품을 줄이기 위한 생활 속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수한 뒤 실천 여부를 가름한다.

또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를 실시해 등 1회용품 줄이기 문화를 조직 전반에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캠페인에 따라 사무실 내에서는 기본적으로 종이컵, 비닐봉투 대신 다회용 컵, 장바구니를 사용해야 한다. 외부인이 참여하는 각종 회의 및 행사 개최시에도 병입수 제공을 제한하고, 개인용 텀블러 지참을 사전 안내해 캠페인 동참을 유도할 계획이다.

서재형 원장은 “종이컵 1개를 사용하면 탄소발자국 11g이 발생하는데, 유통진흥원 직원 한명이 하루 평균 2개의 종이컵을 1년간 사용할 경우 연간 8만8천여개의 종이컵이 소비되며 971,630g의 탄소발자국이 지구에 남게 된다”며 “당장은 불편할 수 있겠지만 미래세대와 환경을 생각해서 공공기관에서부터 솔선수범하여 1회용품 줄이기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우리나라 1인당 플라스틱 소비량은 98.2kg로 세계 1위(2016년 기준 환경부) 수준이다. 플라스틱 폐기물은 연간 876만4,599t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송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뉴스
1
김미희·김재연 전 의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어린이재활병원 건립’ 공약 이행하라”
2
경기 학비노조, 도교육청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에 “묵과할 수 없다”
3
“내년에 ‘민중당 수도권 1호 국회의원’이 꼭 되겠다”
4
수원시민들, 촛불 들고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5
경기 학교비정규직 초등보육전담사, “7월 총파업 투쟁 선두에 서겠다”
6
홍성규 민중당 사무총장, 2020 총선 화성갑 출마 선언
7
경기·수원 시민사회, 황교안 수원 방문에 “황교안을 구속하라”
8
“특성화고 청소년에 ‘갑질’ 황대호 경기도의원, 공식 사과하라!”
9
“캠코, 용역노동자 전원 고용승계 실시하라!”
10
“화성 봉담 ‘수요살롱’, 마을 만들기의 작은 씨앗”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윤리강령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