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기사 (전체 2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특집/기획] 우민화 공작
이 수기는 미국 신은미 교수의 제의로 묻혀 있는 현대사 바로알기 차원에서 10회 시리즈로 연재됩니다. 이 글은 페북 공유는 가능하나 언론 연재는 필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수꼴언론에 무단도용 당함을 방지하기 위해섭니다.[글쓴이의 말]
삼청 최장기수 이적 목사   2017-09-07
[특집/기획] 지옥의 문
이 수기는 미국 신은미 교수의 제의로 묻혀 있는 현대사 바로알기 차원에서 10회 시리즈로 연재됩니다. 이 글은 페북 공유는 가능하나 언론 연재는 필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수꼴언론에 무단도용 당함을 방지하기 위해섭니다.[글쓴이의 말] 잡혀가던 날
삼청 최장기수 이적 목사   2017-08-31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부모님이 보고 싶어 숨을 쉴 수가 없어요!”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지난 1월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가
송수진 기자   2017-02-13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가 전하는 탈북자들의 현실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지난 1월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가
송수진 기자   2017-02-08
[특집/기획] 국정원 직원들은 왜 ‘평양 아줌마’ 김련희를 63빌딩에...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지난 1월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가
송수진 기자   2017-02-06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왜 내 집을 내가 마련해야 되지? 그것도 평생 동안?”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지난 1월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가
송수진 기자   2017-01-30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세상에 나서게 된 이유는?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지난 1월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가
송수진 기자   2017-01-27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왜 ‘간첩’이 되려고 했을까?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번 강연회는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
송수진 기자   2017-01-23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탈북자들에게 차례지는 정착금은 300만원”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번 강연회는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
송수진 기자   2017-01-20
[특집/기획] ‘평양 아줌마’ 김련희, “브로커한테 속아 강제로 남쪽에 끌려왔어요!”
‘평양 아줌마의 평양 이야기’ 강연이 17일 저녁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번 강연회는 6.15수원본부, 민족문제연구소 수원지부, 통일나눔이 공동 주최했다. 북 이탈주민으로 남에 오자마자 고향으로 송환을 요구 중인 평양주민 김련희 씨
송수진 기자   2017-01-17
[특집/기획] “집집마다 ‘세월호를 기억하는 집’ 노란리본을 다는 건 어때요?”
“집집마다 가게마다 ‘세월호를 기억하는 집’ ‘세월호를 기억하는 가게’ 이런 식으로 노란리본을 달거나 붙이는 건 어때요?”30일 저녁 민주노총경기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416연대 수원회원의 날’ 행사에 참석한 수원시민들이 낸 아이디어 중 하나다.이날
장명구 기자   2016-07-01
[특집/기획] 박래군 “인양될 세월호 조사는? 특별법 개정으로 특조위 조사기간 보장해야”
“416연대는 세월호 참사 이전과는 다른 세상을 만들자는 운동을 하자는 것입니다. 그 주체는 바로 여러분입니다. 자부심으로 함께합시다.”30일 저녁 민주노총경기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416연대 수원회원의 날’ 행사에 참석한 416연대 박래군 상임운영
장명구 기자   2016-07-01
[특집/기획] 박주민 의원, “세월호 특조위 종료? 정부가 터무니없이 법 해석”
‘416연대 수원회원의 날’ 행사가 30일 저녁 민주노총경기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이날 행사는 세월호수원시민공동행동, 416연대가 공동주최했다.세월호 유가족 고 안주현 군 어머니 김정해 씨, 416연대 박래군 상임운영위원, 박주민(더민주, 은평갑)
장명구 기자   2016-06-30
[특집/기획] “세월호 참사, 가장 중요한 것은 끝까지 진실을 알고 싶어하는 것”
세월호 참사 2주기 ‘기억·약속·다짐의 수원지역 연속 강연회’가 7일(목) 저녁 수원시 팔달구 화홍갤러리에서 ‘4.16 세월호 참사를 잊으면 대한민국이 잊혀집니다!’라는 주제로 열렸다.이날 강연회는 ‘(가)민주주의수호와 정치의제 해결을 위한 수원시민연
장명구 기자   2016-04-08
[특집/기획] 세월호 참사 2주기, 꼭 읽어야 할 책은?
세월호 참사 2주기 ‘기억·약속·다짐의 수원지역 연속 강연회’가 7일(목) 저녁 수원시 팔달구 화홍갤러리에서 ‘4.16 세월호 참사를 잊으면 대한민국이 잊혀집니다!’라는 주제로 열렸다.이날 강연회는 ‘(가)민주주의수호와 정치의제 해결을 위한 수원시민연
장명구 기자   2016-04-08
[특집/기획] “세월호 참사가 잊혀져간다? 동의 못 한다”
세월호 참사 2주기 ‘기억·약속·다짐의 수원지역 연속 강연회’가 7일(목) 저녁 수원시 팔달구 화홍갤러리에서 ‘4.16 세월호 참사를 잊으면 대한민국이 잊혀집니다!’라는 주제로 열렸다.이날 강연회는 ‘(가)민주주의수호와 정치의제 해결을 위한 수원시민연
장명구 기자   2016-04-08
[특집/기획] ‘노란리본 달기’, 왜 세월호 참사 진실 밝히는 가장 큰 행동인가?
“세월호 참사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선 끝까지 기억하는 사람들이 있어야 합니다. 그래서 노란리본을 다는 게 중요합니다. 가장 큰 행동입니다. 그렇게 강력한 행동은 없습니다.”안산시 단원고 2학년 3반 예은 양의 아빠인 4.16가족협의회 유경근 집행위원장
장명구 기자   2016-04-08
[특집/기획] 정의·노동·녹색·민중연합·복지국가당, “원내 진입했으면” 지지 호소
4.13 총선 비례대표 후보 초청 정치토크콘서트 ‘PARTY를 부탁해’가 지난달 31일(목) 저녁 수원시 권선구 서수원주민편익시설 마룻들홀에서 열렸다.이날 정치토크콘서트는 수원YMCA가 주최했다. 희망샘 도서관에서 진행하는 ‘나를 찾아가는 인문학 산책
장명구 기자   2016-04-04
[특집/기획] “수원시, 마을만들기에 기여토록 마을신문 적극 지원해야”
서지연 “마을신문, 마을공동체에 기여하자... 주민사랑방 준비 중” 서지연: 마을신문은 다양한 주민들의 이해와 요구를 실현하고 반영할 수 있는 언론으로 비판과 견제의 역할을 해야 한다. 기존 매체가 무관심한 소외받고 차별받는 사람들에 대한 관심을 가져
장명구 기자   2015-12-31
[특집/기획] “시민운동의 가장 중요한 문제는 이념성 회복”
‘수원지역운동포럼 2015’는 9일 오후 수원여성의전화 회의실에서 ‘시정과 거버넌스 문제로 드러난 지역운동의 과제’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열었다.이번 토론회는 지난 3월 ‘수원시정 이대로 좋은가’라는 주제로, 4월 ‘수원의 거버넌스(협치), 이대로 좋은
장명구 기자   2015-06-15
 1 |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395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금호로 56 402호 (호매실동, 한우리빌딩)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