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 뉴스 > 여성·환경
화성여성회, 세월호 5주기 ‘노란리본’ 나눔 실천한미경 대표, “더 많은 분들이 기억하고 행동해야”
장명구 기자  |  news@newsq.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6  17:01: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노란리본 나눔 실천을 하는 화성여성회 한미경 대표와 회원들. ⓒ뉴스Q 장명구 기자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화성여성회는 16일 오후 홈플러스 향남점 앞에서 ‘세월호 노란리본’ 나눔 실천을 전개했다.

이날 나눔 실천에는 화성여성회 한미경 대표 등 회원과 지역주민들이 함께했다.

화성여성회는 가방걸이형 노란리본 500여 개, 차량부착용 노란리본 스티커와 신용카드 부탁용 노란리본 스티커 등을 지역주민들에게 나눠줬다.

특히 가방걸이형 노란리본은 지난 12일 화성여성회 회원들과 지역주민들이 직접 만든 것이다.

‘진실을 향해 함께 나아갈게요. 기억하겠습니다.’ ‘지금. 여기. 우리가 행동하고 밝히겠습니다.’ ‘반드시 책임자들을 처벌해내겠습니다!’ 등의 다짐을 노란리본 엽서에 적어 붙이는 퍼포먼스도 했다.

한미경 대표는 “정권이 바뀌고 많은 기대를 했다. 가장 먼저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이 이뤄질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하지만 5년이 지났음에도 세월호 진실은 한발짝도 앞으로 나아가고 있지 못 하다”고 말했다. “더 많은 분들이 기억하고 행동해야 한다”고 했다.

한 대표는 또한 “아직까지도 세월호냐고 말씀하실 수도 있다”며 “하지만 유가족들은 5년 동안 조금도 밝혀지지 않은 진실의 어둠 속에서 고통스러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이어 “세월호 참사는 구하지 않은 사고이다”라며 “다시는 이런 사고가 일어나지 않게 하기 위해, 안전한 사회 만들기 위해 함께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 노란리본 엽서를 붙이는 퍼포먼스. ⓒ뉴스Q 장명구 기자
   
▲ 화성여성회 한미경 대표(맨 오른쪽)와 회원, 지역주민들. ⓒ뉴스Q 장명구 기자
장명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뉴스
1
일하는2030, “수원 청년 용역 노동자 추락사 철저히 조사해야”
2
세월호 생존학생, “10년 뒤 여전히 싸우고 있을 거라는 생각도...”
3
2월 급여 ‘9만원’, 학교비정규직 당직·미화 노동자의 눈물
4
맵시무브먼트 박희준, ‘어깨 펴면 통증 없이 100세까지 살 수 있다’ 출판기념회 개최
5
미래노동교육원 개소, “새 시대 노동간부 육성에 전력하겠다”
6
평택 K-6 캠프험프리스 동창리게이트서 “주한미군, 생화학실험실 폐쇄하라”
7
정의당과 전 자유한국당 후보 야합 ‘NO’
8
세월호 5주기 수원시민문화제, “416 기억하고 책임지는 미래 만들어야”
9
민주당 수원시갑 이재준 위원장, ‘장안의 3대 성장판’ 300인 토론회 개최
10
고 안점순 할머니 1주기 추모제, “할머니의 기억과 희망을 이어가겠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