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 뉴스 > 정치·행정·의회
민중당 홍성규, “세월호 유가족의 명복을 빕니다”“죄송합니다. 이제 이 죽음의 고리를 끊어야”
송수진 기자  |  news@newsq.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02  23:25: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홍성규 민중당 화성시갑 국회의원 예비후보 페이스북. ⓒ뉴스Q

홍성규 민중당 화성시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일 ‘죄송합니다. 거듭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논평을 내고 최근 목숨을 끊은 세월호 유가족의 명복을 빌었다.

경기도 안산단원경찰서는 1일 단원고 희생자의 한 아버지가 지난 2월 29일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힌 바 있다.

홍성규 예비후보는 “죄송하고 또 죄송하다. 6년째 계속되고 있는 이 안타깝고 참담한 ‘죽음의 사슬’을 언제까지 두고 볼 것인가”라고 애통해하며 “이제 이 고리를 단호하게 끊어야 한다. 특별조사단이 꾸려진 만큼 전면재수사로 진상규명, 책임자처벌이 책임있게 이루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간 희생자를 모독하고 진상규명운동 자체를 폄훼한 적폐세력도 모두 밝혀내야 한다”고 했다.

홍 예비후보는 이어 “무엇보다 국정책임자인 문재인 대통령이 가족들을 만나 다시 한번 확고한 신뢰부터 주어야 한다”며 “대선공약이기도 했던 ‘국립트라우마치유센터’를 조속히 건립해 유가족들을 따뜻하게 보듬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월호 유가족의 죽음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12월 27일에도 화성시 향남읍 한 빈터에 세워진 승용차 안에서 희생자의 아버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앞서 2015년 5월에도 안산시 대부도에서 유가족이 숨진 채 발견된 바 있다.

송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리멤버416 2020-03-03 19:52:46

    [세상을 달리한 아버님의 마음을 감히 다 알지 못합니다... 부디 명복을 빕니다.]

    홍성규 힘내라~~신고 | 삭제

    최근인기뉴스
    1
    윤경선 민중당 수원시의원, 수원시에 재난기본소득 결정 촉구
    2
    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후보 등록... “위성정당 만든 민주당·통합당 심판”
    3
    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수원역 성매매 집결지 폐쇄’ 청와대 청원 시작
    4
    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염태영 시장, 재난기본소득 계획 즉각 수립해야”
    5
    민중당 후보들, 국회서 ‘전국 성매매집결지 폐쇄’ 촉구
    6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자는 소리 없는 아우성입니다”
    7
    경기 여성·시민사회, “n번방 입법 거부, 국회가 공범이다”
    8
    경기 민중당·민주노총·전농, 총선 승리 선대위 출범
    9
    김용남 미래통합당 수원병, ‘세월호 참사’ 낙선 후보자 명단 포함
    10
    경기 전교조, 도교육청에 ‘불필요한 서약서’ 폐지 촉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윤리강령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