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 뉴스 > 정치·행정·의회
[민중당 경기도당 논평] 지소미아 연장 규탄한다.
송수진 기자  |  news@newsq.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5  13:30: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정부가 지소미아 연장을 결정했다. 일본과 수출규제 해제를 논의하는 것을 조건부로 연말까지 지소미아를 연장하겠다는 것이다. 즉각적인 지소미아 종료를 원하는 국민의 바람을 짓밟은 결정이다. 발등을 찍힌 국민은 허탈함을 넘어 분노하고 있다.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하겠다고 한 이후 미국은 전방위적으로 한국 정부를 압박해왔다. 이 문제만큼은 국민의 지지여론을 뒷배로 정부가 결기를 가지고 미국의 압박을 견뎌내길 기대했으나 결국은 꼬리를 내리고 말았다.

지소미아는 애초에 탄생하지 말았어야 할 협정이다. 지소미아는 북핵 대응을 내세우고 있지만 실은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에 따라 한국을 일본의 하위 파트너로 편입시키기 위한 중국 견제용 협정이다. 또한 정부가 부인해왔던 미국의 미사일방어체제(MD) 편입의 관문으로 한미일군사동맹 완성을 향한 전쟁협정이다. 미국이 지소미아 종료 철회를 집요하게 압박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뿐만 아니라 지소미아는 군국주의 망령을 버리지 못하고 전쟁가능 국가를 추진하고 있는 아베정부에게 한반도 재진출의 자리를 깔아주는 매국적인 협정이다.

지소미아가 미국과 일본에게는 꼭 필요한 협정이겠지만 한국에게는 백해무익한 협정이다. 이러한 이유로 민중당은 줄곧 지소미아 파기를 요구해왔다. 이명박, 박근혜 정권 시기 현 여당도 반대하지 않았던가?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선언하지 못하고 굴복한 건 미국의 요구를 감히 거역하지 못하는 초라한 우리 정부의 위상과 외교적 무능을 그대로 보여주었다. 국민의 힘을 믿지 못하는 문재인 정부를 규탄한다.

이번 사태 와중에서 보인 미국 측 인사들의 오만불손한 언행은 내정간섭 그 자체였다. 민중당은 동맹의 탈을 쓰고 우리의 주권을 짓밟은 미국을 강력히 규탄하며, 다시 독립운동에 떨쳐나서는 심정으로 지소미아 완전 파기를 위해 국민과 함께 싸울 것이다.

2019년 11월 25일

민중당 경기도당

송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뉴스
1
‘제10회 대한민국 청소년 환경문화제’ 개최, “환경보호는 곧 우리의 생명”
2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영화 ‘지록위마’, 경기 수원서 첫 시사회 개최
3
파업 중인 분당서울대병원 용역 비정규직, 병원장실 점거농성 돌입
4
수원시의회 윤경선 의원, 초등학교 옆 ‘송전탑 지중화’ 주문
5
경기 전교조, 도교육청에 ‘교권보호조례 제정 촉구 서명지’ 11,765명분 전달
6
경기 통일·시민사회, 강원 통일전망대서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즉각 재개하라!”
7
민중당 임미숙, “방위비 분담금 인상? 오히려 미국이 6조원 내놔야”
8
‘20세 청년’ 경기복지시민연대, 초심으로 30년 돛 올리다
9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영화 ‘지록위마’, 13일 수원역 롯데시네마에서
10
“박근혜, 황교안 등 1차 40명 고소·고발, 세월호 책임자 처벌은 국민의 명령”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윤리강령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