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 오피니언 > 칼럼
희년(禧年Jubilee)
윤기석 6.15경기본부 고문  |  news@newsq.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9  20:57: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윤기석 6.15경기본부 고문. ⓒ뉴스Q 자료사진

구약성경 레위기25장에 보면 그 유명한 희년법이 있다. 나는 희년법을 읽으면서 성경은 정말성경이구나 하는 것을 느꼈다.

희년이란 말의 뜻은 기쁨의 해, 복되고 길한 해라는 뜻이다. 왜 기쁜 해인가? 그 이유는 희년이 되면 모든 백성들에게 완전한 사면과 자유를 선포하기 때문이다.

희년은 50년마다 돌아오는데, 그 목적은 모든 백성들이 자유를 누리며 평등하게 살자는 것이다. 구체적으로 희년에는 4가지 자유가 선포되었다.

첫째, 조상으로부터 물러받은 땅(기업)으로 돌아가는 자유다. 이스라엘의 12지파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서 땅을 각각 분배받았으나 세월이 지나면서 가난 때문에 그 땅을 팔아버리는 자도 있었고 빚 때문에 땅을 빼앗기는 자도 있었다. 그러나 희년이 되면 무상으로 그 기업을 원주인에게 돌려주게 했다. 그 중요한 목적은 부의 독점과 편중을 막고, 대물림의 가난과 처절한 빈곤을 예방하는 것이었다.

희년에 선포된 두 번째 자유는 종으로부터의 자유이다. 희년에는 종노릇하던 자들이 모두 해방되어 자신의 가족에게 돌아가게 했다. 종을 해방하는 중요한 목적은 인간은 본래 평등하다는 것과 인간은 다른 사람의 종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인류애에 근거한다.

셋째는 심한 노동과 고역으로부터의 자유다. 심한 노동과 고역은 병나게 하고 마음의 평화도 빼앗아 간다. 고로 적당한 노동 후에 충분히 쉬어야 몸도 마음도 행복하다. 몸이 쉬기 위해서는 땅도 쉬게했다,

희년에 선포된 마지막 자유는 모든 죄로부터의 자유다. 죄의 사면을 받고 용서를 받아 마음의 평화를 얻게 했다.

이 얼마나 인도주의적이고 인류애가 넘치는 아름다운 법인가? 그러나 이기심을 극복하지 못하는 인간성의 제한으로 말미암아 역사상 실제로 이 법이 시행된 적은 없단다. 참으로 안타까운일이다.

혹자는 이 법이 순진하고 유치하다고 비판할 것이고, 또 혹자는 이 법이 사회주의나 공산주의원리에 가깝다고 비판할 것이다. 그러나 이 법의 목적과 취지를 깊이 생각한다면 우리는 이 법에서 인간을 참으로 행복하게 하는 많은 지혜를 배우게 될 것이다.
 

윤기석 6.15경기본부 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근인기뉴스
1
“세월호 학살, 아무도 제대로 처벌 받지 않아 통탄스럽다”
2
이기우 국회의장 비서실장, “대화로 문제 해결하는 국회 돼야”
3
수원 세류2동 ‘신곡마을신문 주민기자단 양성과정’ 스타트
4
국민주권연대 통일선봉대, “국민의 뜻 받들어 친일매국 자한당 해체하겠다”
5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자사고, 특목고 폐지돼야”
6
민주당 수원갑지역위, 수원KT위즈파크 앞 일본 경제침략 규탄 캠페인
7
수원 ‘2019 월드로봇리그 페스티벌’, 성황리 개최
8
경기공동행동, 8월 7일 ‘아베정권 규탄 경기도민 공동행동’ 제안
9
“내란음모사건으로 한국 사회 어디에서도 진보의 목소리 잃어”
10
벤자민인성영재학교 학생들, 수원 ‘가습기살균제참사 피해자 찾기’ 활동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윤리강령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