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Q
기사 (전체 22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터뷰] “세류동 주민, 수원시와 LH 쇼에 당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이재영)가 수원 세류 주거환경개선사업지구 내 공공분양 2097세대에 대해 지구주민을 대상으로 우선 공급하고 있다.분양가격은 위치와 층, 향, 평면에 따라 차이가 있는데 ▲59㎡형 1억7500(1층)∼2억1200만원(
장명구 기자   2013-08-14
[인터뷰] “정당공천제 폐지하고 소선거구제로!”
수원시의회 노영관 의장이 제9대 후반기 의장을 맡은 지도 벌써 1년이 지났다. 최근 노 의장은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회장을 맡으면서,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감사를 맡으면서 수원을 넘어 경기도 내지는 전국 단위의 굵직굵직한 정치적 현안을 해결하기
장명구 기자   2013-08-08
[인터뷰] “수원 최초 중등 대안학교에 관심을 가져 주세요!”
수원칠보산자유학교(이하 초등 자유학교)는 2005년에 개교한 수원 최초 유일의 미인가 초등 대안학교이다. 초등 자유학교에선 그동안 축적된 나름의 경험을 바탕으로 중등 수원칠보산자유학교(이하 중등 자유학교)를 준비하고 있다. 중등 자유학교 역시 수원 최
장명구 기자   2013-07-23
[인터뷰] 수원촛불에 안 나온 사람들이 다시 나오는 이유
‘수원촛불’은 2008년 5월 6일 수요일 수원역 앞에서 처음 타올랐다. 당시 이명박 정부는 광우병 의심을 받는 미국산 쇠고기를 수입하겠다고 해 전 국민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다. 서울에선 5월 2일부터 촛불이 타올랐다. 수원지역 시민사회단체들도 감시단을
장명구 기자   2013-07-10
[인터뷰] “주민들이 믿고 참여하고 기다리는 신문 만들고파”
매탄동에선 지난 4월과 5월에 걸쳐 4주 동안 매탄마을신문 기자학교가 열렸다. 매탄동에 마을신문이 필요하다고 뜻을 모은 사람들이 주민기자들을 모집하기 위해 개최한 것이었다. 주민들의 반응도 뜨거워 무려 주민 30여명이 참여했다.사실 신문 만들기는 쉽지
장명구 기자   2013-07-08
[인터뷰] “북수원민자도로 추진, 처음부터 끝까지 편법, 불법”
북수원민자도로 건설을 놓고 수원시와 광교신도시 주민들 간의 갈등이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 수원시는 북수원민자도로 건설을 전제로 나서는 문제점을 개선해 나가자는 것이고 광교신도시 주민들을 비롯한 환경·시민사회단체들은 전면 재검토를 요구하고 있다.북수원민
장명구 기자   2013-06-28
[인터뷰] 사람이야? 인형이야? 신기한 ‘바늘조각인형’의 세계
오로지 신기할 따름이다. 바늘 하나만으로 한 땀 두 땀 촘촘히 뜨는 세심함을 발휘해 실물과 흡사한 인형을 만들어 냈다. 사람의 형체를 갖춘 인형에 바느질로 단순히 옷을 만들어 입힌 것이 아니다. 사람의 형체부터 손수 바느질을 통해 만든 바늘조각인형이다
장명구 기자   2013-06-28
[인터뷰] “한국에 대해 많이 알려주었다!”
반크(VANK)는 영문 ‘Voluntary Agency Network of Korea’의 머리글자를 딴 것이다. 인터넷 상에서 전국 각지의 네티즌들이 모여 시간과 국경의 벽을 넘어 한국과 한국인을 모르는 외국인들에게 이메일을 통해 아름답고 순수한 한국
장명구 기자   2013-05-14
[인터뷰] “경기고등법원 수원 유치, 원외지만 힘 합치겠다!”
새누리당 수원시 권선구 당원협의회 배은희(53) 위원장은 지난해 4월 치러진 19대 국회의원 총선거에서 중앙당 전략공천으로 권선구에 출마하며 수원과 인연을 맺었다.당시 배 위원장은 새누리당 공천에서 탈락한 것에 반발해 무소속으로 출마한 정미경 후보와
장명구 기자   2013-04-30
[인터뷰] ‘사람중심의 문화도시’ 수원을 꿈꾸다!
수원문화재단의 캐치프레이즈는 ‘문화예술의 새물결’이다. 수원의 역사와 전통의 계승, 지역문화예술의 진흥을 통해 시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문화정책 사업과 관광 활성화 사업, 문화예술의 창작․보급 사업 등을 전개하고 있는 것이다.출범 원년인 지
장명구 기자   2013-04-30
 11 | 1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6262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764번길 11, 3층(팔달로3가)  |  대표전화 : 031-233-3690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경기 아 50645 | 등록연월일: 2013년 4월 16일 | 사업자등록번호: 124-51-70008 | 발행·편집인 : 장명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명구
창간기념일: 2013년 4월 30일. Copyright © 2013 뉴스Q.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 news@newsq.kr